설교

하나님의 은혜를 받기 위해서는 왕하5:8-14 To receive the grace of God.
 
오늘 우리가 읽은 말씀에는 나아만이라는 사람이 나옵니다. 그는 아람이라는 나라의 군대 장관이었습니다.
Through today
s passage, there was a man named Naaman who was the commander of the Syrian army.
 
그는 돈도 가지고 있었고, 명성도 가지고 있었고, 그리고 권세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는 왕의 신임도 받던 사람이었습니다. 
He had money, reputation, and power. He was the one who was loved by the king.
 
그런데 그는 문둥병자였습니다. 그렇지만 그는 기쁜 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But he was a leper. But he heard good news.

 
이스라엘에 사는 엘리사라는 선지자를 찾아가면 병을 고칠 수 있다는 소식을 들은 것입니다. 
He heard that his sickness could be healed if he met the prophet called Elisha in Israel.
 
그래서 그는 그 선지자를 만나러 갑니다. 
So he went meeting him.
 
그가 선지자의 집 앞에 도착했을 때 선지자의 종이 나와 그를 맞이 합니다. 
When he arrived at the gate of the prophet, his servant came out to welcome him.
 
사실 나아만은 하나님의 사람이 직접 나와서 자기를 특별히 환영해 줄것을 기대했습니다. 
Honestly, Naaman expected that the man of God would come out to meet him and welcome him a special way.
 
왜냐하면 그는 자기가 대단한 존재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Because he thought that he was special.
 
그런데 엘리사의 종이 나와서 자기를 맞이하자 기분이 상당히 나빴습니다.
But the servant of Elisha came out to welcome him caused his feeling hurt.
 
그래서 그는 화가 나서 자기의 나라로 그냥 돌아가려고 했습니다. 
So he tried to return to his country because he became angry.
 
그는 거의 하나님의 은혜를 받지 못할 처지에 놓이게 될 뻔 했습니다. 
He was under the situation that he almost couldnt receive the grace of God.
 
왜 나아만이 하나님의 은혜를 받지 못할뻔 했을까요? 
Why did Naaman almost never receive the grace of God?
 
그는 하나님의 은혜를 받지 못할 마음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Because he had the heart that he couldnt receive the grace of God.
 
성도 여러분!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를 받으며 살아야 합니다. 
그렇다면 어떤 마음을 가져야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수 있을까요?   
We should receive the grace of God. 
Then what kind of heart do we have to receive the grace of God.
 
자신의 생각을 버려야 합니다. 즉 교만을 버려야 합니다.
You have to throw away your own thoughts. In other words, you must abandon pride.
 
하나님의 사람 엘리사는 나아만이 문둥병을 고치러 왔을 때 다른 일을 하라고 시키지 않았습니다. 
The man of God, Elisha, did not ask Naaman to do anything else when he came to be healed his leprosy.
 
엘리사는 그에게 어려운 일을 요구하지도 않았습니다. 
Elisha did not ask him for hard task.
 
단지 요단강에 들어가서 7번 담그고 나오라고만 한 것입니다. 
He just asked him to dip his body in the Jordan River seven times.
 
이 때 엘리사의 말을 들은 나아만의 반응이 어떠했나요? 
What was the reaction of Naaman who heard Elisha's words at this time?
 
나아만은 자기의 생각과 방법으로 판단했습니다. 
Naaman judged by his own thought and method.
 
그래서 그는 이렇게 말을 니다. “내가 여기 온 것이 고작 이 더러운 요단강 물에 목욕하러 온 줄 느냐?  그것도 한 번도 아닌 7번씩이나 나에게 목욕을 하라고? 엘리사, 너는 나를 지금 어떻게 보는 거야!
So he said this: "Do you think I came here to bathe in the dirty Jordan water? Furthermore do you ask me to take a bath seven times instead of once? Elisha, who do you think I am!
 
당신은 내가 누군 줄 몰라서 지금 이렇게 행동하고 있는 거야? 당신 지금 실수를 하고 있는 거야. 
Dont you know who I am so you're acting like this now? You are making a big mistake now.
 
내가 살고 있는 아람 나라에는 이 요단 강물보다 몇 배나 더 맑고 깨끗한 물이 얼마든지 있는데 지금 나를 어떻게 보고 그렇게 말하는 거야? 
In the land of Syria where I live, there are many clean rivers that are several times cleaner than the Jordan River. Why do you ignore me like that?
 
또한 하나님의 사람이란 작자가 아람 나라의 장군이 왔는데도 집에서 나오지도 않고 종을 시켜서 저 요단 강물에 가서 목욕이나 하라구? 
If the General of the Syria came, the man of God should come out and welcome me. But even you did not come out, and you asked me to go to the Jordan River to bathe.
 
당장 나와서 내 아픈 당처에 손을 얻고 하나님의 이름으로 치료나 할 것이지 목욕이나 하라구?” 
You should come to me, and you should your hands on my sick body to heal in the name of God.
 
나아만은 몹시 화가 났습니다. 그래서 그냥 돌아가려고 했습니다. 
Naaman was very angry. So he tried to return to his country.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여러분은 하나님의 은혜를 체험하는데 방해가 되는 것이 무엇인지 아시나요? 
Do you know what are interferes to experience God's grace?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자신의 생각입니다. 생각이 하나님의 말씀을 판단해 버립니다. 
That is our own thought. Our thought judges God's word.
 
우리도 때로는 나아만처럼 하나님의 능력을 체험하기를 원하지만 그러나 우리의 방법을 고집할 때가 많이 있습니다. 
Sometimes we want to experience the power of God like Naaman, but we sometimes insist on our own methods.
 
왜 우리 고집을 내세우나요? 자기의 생각이 옳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Why are we stubborn? It is because we think that our thoughts are right.
 
만약 나아만이 하나님의 능력으로 병을 고치기를 원했다면 하나님의 말씀에 따랐어야 합니다. 
If Naaman wanted to be healed his sickness by God's power, he should follow God's Word.
 
그리고 하나님의 방법에 순종 했어야 합니다. 
And he should obey God's way.
 
나아만이 자기의 생각과 방법을 주장할 때 어떤 일이 일어났나요?
What happened to him when Naaman insisted his own thought and method?
 
그는 고침을 받는데 실패 했습니다. 
 He failed to be healed.
 
그러나 나아만이 자기의 생각과 고집을 버리고 하나님의 사람의 말에 순종할 때 어떤 일이 일어났나요? 
But when Naaman decided to abandon his thought and stubbornness to obey to the word of Gods prophet, what happened to him?
 
그는 하나님의 능력으로 그의 병을 고칠 수 있었습니다. 
He experienced healing his sickness by Gods power.
 
성도 여러분! 우리가 하나님의 능력을 체험하려면 나의 생각과 방법을 버려야 합니다. 
We must abandon our thoughts and methods to experience the power of God.
 
그 방법이 바보스럽게 보인다 해도 하나님의 말씀이 그렇게 하라면 하나님의 말씀에 따라야 합니다. 
Even if the method seems stupid, if God's Word says so, then we should obey according to God's Word.
 
나아만이 하나님의 은혜를 체험하기 위해서는 요단강물이 깨끗하고 더럽고가 문제가 아닙니다. 
In order for Naaman to experience the grace of God, it didnt matter whether the water in the Jordan River was clean or dirty.
 
또한 요단강물이 깊거나 낮은 것이 문제가 아닙니다. 
Also, it didnt matter whether the Jordan River was deep or low.
 
요단강물이 아름답거나 아름답지 않거나 하는 것 문제가 아닙니다. 
It was not a problem for the Jordan River to be beautiful or not beautiful.
 
중요한 것은 자기의 이론과 생각을 버리는 것입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는 것입니다. 
The important thing is to discard your own theories and ideas. And you just follow the Word of God.
 
하나님의 말씀은 능력입니다. 
The Word of God is power.
 
고린도 후서 10:4-6절에서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2 Corinthians 10:4-5 says like this.
 

우리의 싸우는 병기는 육체에 속한 것이 아니요 오직 하나님 앞에서 견고한 진을 파하는 강력이라 모든 이론을 파하며 하나님 아는 것을 대적하여 높아진 것을 다 파하고 모든 생각을 사로잡아 그리스도에게 복종케 하.
We use God’s mighty weapons, not worldly weapons, to knock down the strongholds of human reasoning and to destroy false arguments. We destroy every proud obstacle that keeps people from knowing God. We capture their rebellious thoughts and teach them to obey Christ. 

 

하나님의 말씀은 우리의 잘못된 생각도 우리의 교만도 깨뜨릴 수 있는 능력입니다.

The Word of God is power that can break our wrong thought and our pride. 

 
그러기에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우리 자신을 늘 돌아 보아야 합니다. 
Therefore, we should look back ourselves through the Word of God.
 
왜 많은 사람들이 지금도 모든 사람들의 생명이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지 못하고 있는 것일까요? 
Why cant many people believe in Jesus, who is the eternal life of all people?
 
하나님의 말씀이 바보같이 느껴져서 믿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It is because the Word of God feels stupid and can not believe.
 
하나님이 능력으로 홍해를 가르시고 200만명의 이스라엘 백성들을 건너게 하셨다는 말씀 믿음이 아니고는 절대 받아들일 수가 없습니다. 
People can never accept the word that God has cut the Red Sea with his ability to help 2,000,000 Israelites to cross the Red Sea unless they have faith in God.
 
어떻게 여리고 성이 6일 동안 한 번씩 돌고 7일 째 되는 날에는 일곱번을 돌면서 소리를 지른다고 그 견고한 성이 무너질 수 있나요? 
How could the city of Jericho be collapsed by turning around once every six days, turning seven times at the seventh day, and they shouted after.
 
이것은 믿음이 아니고는 받아 들일 수가 없습니다. 
This cant be accepted without faith.
믿음이 아니고는 어떻게 장마철 때 물이 철철 흘러 넘치는 요단강을 제사장들이 하나님의 언약꿰를 메고 건널 때 물이 멈출 수 있나요? 
How could the priests be able to cross the Jordan River with the Ark of God when it was the rainy season water overflowing?
 
어떻게 기드온이 300명이란 적은 사람들과 불과 항아리와 나팔로 모래알과 같이 많은 미디안 군대를 이기고 승리할 수 있었을까요? 
How could Gideon be able to overcome many Midian armies only with three hundred men, torchlights, jars and trumpets?
 
성도 여러분! 이러한 일들 사람의 이성과 판단으로 이해가 되던가요? 
How can these things be understanding by the reason and the judgment of people?
 
사람의 생각으로는 한 가지도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By human's thought even one thing cant be understood.
 
이해하려고 하면 할수록 더 궁지에 빠지게 됩니다. 
The more you try to understand, the more you will fall into the difficut situation.
 
그러나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하라고 명령하신 말씀에 순종할 때 이런 일이 가능합니다. 
But this is possible when we are obedient to what God has commanded us to do.
 
사람의 이성으로는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다 해도 믿음으로 받아 들여야 합니다. 
Even if it does not make sense to a person's reason, it should be accepted by faith.
 
성도 여러분! 성경은 이렇게 말하고 있습니다. “믿음은 모든 사람의 것이 아님이라”(살후3:2).  
The Bible says:
"For not everyone has faith.”
 
믿음을 가진 사람들은 사람의 방법을 추구하지 않습니다. 
Those who have faith do not seek man's ways.
 
믿음을 가졌다는 것은 하나님의 방법을 선택했다는 말입니다. 
Having faith means choosing God's way.
그러기에 사람의 이성으로는 도저히 믿을 수 없고 받아 들일 수 없지만, 믿음으로만 하나님을 의지하고 순종할 수 있습니다. 
Therefore, by the reason of man, we can not believe or accept, but we can trust and obey God by faith.
 
성도 여러분! 나아만은 하나님께 치료 받기를 원했지만 계속해서 자기의 생각을 고집합니다. 그러나 자기의 생각이 통하지 않자 화를 내며 돌아 가려고 합니다. 
Naaman wanted to be healed by God, but he kept insisting on his thoughts. However, when his thoughts didnt accept, he was angry and wanted to return to his country.
 
성도 여러분! 이 시간 우리도 우리 자신을 돌아 보는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This time we should look back at ourselves.
 
지금 여러분이 가지고 있는 문제는 무엇인가요? 
What kind of problems do you have right now?
 
나아만은 문둥병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Naaman had a leprosy.
 
우리도 역시 우리의 방법으로 해결하지 못하는 다양한 문제들을 우리의 삶에서 가지고 있습니다. 
We also have various problems that we can not solve in our lives by our method.
 
그런 문제들을 해결 받기 위해 하나님께 가지고 나오지만 자기의 생각과 방법만을 고집함으로 해결 받지 못하고 있는 것들이 있을 것입니다. 
They come to God to solve such problems, but they are not solved by sticking to their own thoughts and methods.
 
혹시 아직 해결 받지 못한 문제가 있다면 나아만같이 자기의 생각에 사로잡혀 있기 때문에 해결받지 못하는 것은 아닌지 돌아보시기를 바랍니다. 
If there is any problem that has not yet been resolved, you should look back on yourselves whether you are captivated by your thoughts as Naaman did.
 
아람 나라에는 수천명의 유명한 의사들이 있었을 것입니다. 
There would have been thousands of famous doctors in Syria.
 
그러나 그들은 나아만의 문제를 해결해 주지 못했습니다. 
But they could not solve Naaman's problem.
 
그러기에 그는 하나님의 사람을 찾아온 것입니다. 
Thats why he came to the man of God.
 
우리도 마찬 가지입니다. 
We are the same.
 
우리 주변에는 많은 해결사들이 있다고 말을 합니다. 
They say that there are many people who can solve the problems.
 
그러나 우리의 죄의 문제나 우리의 삶에서 일어나는 문제는 오직 하나님께 나와야만 해결됩니다. 
But the problem of our sin or many problems that arise in our lives must take to God only.
 
예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Jesus said this.
 

“수고하고 무거운 짐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11:28).
"Come to me, all you who are weary and burdened, and I will give you rest.

예수님은 어떤 문제든 가지고 나오는 자들에게는 그 문제를 해결해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Jesus promised to those who come to Him with problems will be solved.

예수님께 나아오는 자에게는 가장 중요한 영혼의 문제도 해결해 주십니다.
Jesus will solve the most important problem of soul to those who come to Him.

그러려면 그 분이 말씀하시는 방법에 순종해야 합니다. 
And then the only way to solve it that is to obey what Jesus says.
오래 전에 몹시 가난하게 살던 한 소년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 소년은 하나님을 의지하며 십일조를 드리며 열심히 신앙생활을 했습니다. 
A long time ago, there was a poor boy and he lived with trusting in God and offered his tithe to God continually.  
 
그 소년은 성실과 믿음이 반드시 인생에 성공을 가져올 것이라고 믿고 가난과 싸웠습니다. 

The boy fought poverty, believing that sincerity and faith would bring success to his life.

 

그 결과 그 소년은 30세가 되었을 때 모빌 런치 서비스라는 회사를 차리게 되었습니다.

At last, he could started his own business called Mobile Lunch Service when he was a thirty years old.

 

그리고 그는 세계적인 도너츠 상표를 개발했습니다.

And he developed the global doughnut brand.

 

그가 바로 던킨 도너츠의 창업주인 로젠버그입니다.

He was the founder of Dunkin Doughnut, Rsenberg.

 

전세계에 어느 곳을 가든 던킨 도너츠의 가게가 있습니다.

The stores of Dunkin Daughnut are everywhere in the world.

 

그가 72세를 맞이하는 생일 축하 자리에서 이런 말을 했습니다.

He spoke this at the birthday party when he was a seventy two years old.

 

나는 가난하고 못배운 환경에서 자랐습니다.

I was growing in the poor background without education.

 

그러나 하나님께서 늘 제 짐을 맡아 주셨습니다.

But God had always carried my burden on his back.

 

나는 성공이란 지식에 있지 않고 태도에 있다고 믿습니다.”

I believe that the success is not on the knowledge, but attitude.

 

그는 가난해서 학교에 가서 교육을 받지 못했습니다.

He was so poor so he couldn’t get education from school.

 

그러나 그는 늘 하나님이 자신의 짐을 져 주시고 인도해 주신다는 것을 믿고 순종하며 살았습니다.
But he always believed that God took care of his heavy burden and guided him so that he could trusted and obeyed God.

 

주님은 그의 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큰 기업으로 이끌어 주셨습니다.

The Lord led his business to the big company.

 

그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지식이 나를 성공 시킨 것이 아니라 삶의 태도가 성공 시킨 것이다.”

He said, “The knowledge is not for making me succsess, but my attitude.”

 

그가 말하는 태도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요?

What kind of attitude did he mention?

 

하나님을 믿고 순종하는 태도가 그의 인생을 성공하도록 만들어 주었다고 간증한 것입니다.

He testimonies that “The attitude of believing and obeying God made him success.”

성도 여러분! 저는 여러분들도 하나님께 순종하며 살기를 바랍니다.

I hope that all of you live obeying God.

 

하나님 앞에서 여러분의 생각을 버리게 되기를 바랍니다.
I hope that you will abandon your thoughts before God.

 

하나님 앞에서 여러분의 경험을 버리게 되기를 바랍니다.

I hope that you will abandon your experiences before God.

 

하나님 앞에서 여러분의 세상의 지식을 버리게 되기를 바랍니다.

I hope that you will abandon your worldly knowledge before God.

 

그리고 오직 하나님의 말씀에 의지하여 순종하며 살기를 바랍니다.
And I hope you will only trust the Word of God and obey Him.

 

그래서 여러분의 삶에서 하나님의 은혜를 체험하며 살게 되기를 축원합니다. 
So I hope that all of you experience the grace of God in your life. Amen.